Tiger Wolf VIDEO |


"Tiger Wolf", 4K Video, 7:23 min, 2022 (Excerpt)

 
"Tiger Wolf" was filmed during the peak of the pandemic in what used to be the busiest commercial district in Seoul. A long single tracking shot reveals empty or abandoned retail stores covered in for rent signs in the back drop. A man walks down the street looking at his phone, eating, dribbling a flat ball he finds on his walk, aloof to the apocalyptic backdrop, like an animal roaming around an abandoned city. “Tiger Wolf” allows the viewer to see the dismantled, fluid, and even dislocated living beings in action, thereby to re-imagine humanity in that context, and to re-examine human beings' position in civilization.

<타이거 울프>는 팬데믹 이후 폐허가된 명동거리에서 촬영되었다. 카메라는 하나의 롱테이크로 임대간판들이 뒤덮힌 폐업 매장들을 연이어 담는다. 세기말 풍경과 세상에 관심 없어 보이는 한 남자는 스마트폰을 보고, 무언가를 먹고, 길거리에서 발견한 바람 빠진 공을 차며 어디론가 걸어간다. <타이거 울프>는 해체되고, 유기적이고, 탈구된 생명체의 움직임을 관객에게 보여주며, 문명에 대한 새로운 상상과 문명속 인간의 위치를 다시 바라보게 한다.